'스타강사' 이다지, 라스서 밝힌 '100억 계약금'의 실체

‘스타강사’ 이다지(사진)가 100억 계약금의 실체에 대해 털어놨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국사강사 이다지가 출연했다.

이날 MC 김국진은 이다지에게 “강의의 인기가 방탄소년단(BTS)만큼 대단하다고 들었다. 무슨 의미냐”고 질문했다.

이에 이다지는 “학생들이 본인에게 도움이 되는 강의라고 생각하면 앞에 앉고 싶어 한다”며 “예전에는 새벽에 와서 자리를 맡았다. 요즘에는 티켓팅을 한다. 몇 초 만에 앞자리가 매진된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나는 국사선생님이다. 한국리서치에서 SKY학생들을 대상으로 조사를 했는데, 내가 대입에 가장 도움이 된 선생님 1위에 뽑혔다”고 밝혔다.

또 100억 계약금 소문에 대해 “사실무근”이라며 “그렇게 받으시는 분들도 있다고 들었다. 하지만 나는 선택과목이다. 국영수 선생님들은 각자 매출이 중소기업 연봉과 비슷하다. 한 과목에 100억 이상”이라고 덧붙였다.

김정호 온라인 뉴스 기자 Ace3@segye.com
사진=MBC 캡처

허블검색
허블검색
허블검색